본문 바로가기

진로고민16

내향적 성격으로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을 위한 5가지 조언 다음주 출근해야 되는데, 성격 때문에 걱정인 신입사원 부제: 내향적 성격으로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을 위한 5가지 조언 안녕하세요. 저는 지금까지 취준생이었다가 다음주 월요일이면 첫 출근을 하게 되는 20대 초반의 여성입니다. 막상 첫 출근을 하자니 지금 너무 막막하고 답답한 마음에 자꾸 저에게 위로가 될 만한 이야기나 고민 상담 심지어는, 정신과 상담을 받아야하나 싶을 정도로 알아보다가 우연히 선생님의 글을 보게 되었고, 조금이나마 제 답답한 마음을 누군가가 해결 해 줄 수는 없겠지만, 그래도 알아줬으면 하는 마음에 이렇게 몇 자 적어봅니다. 저는 3년제 전문대학인 치위생과를 다녔고, 올해 졸업을 했습니다. 제가 이렇게 얘기하면 주변에선 "취업 걱정 없어서 좋겠네" "지금 같은 취업난에 좋은 과 선택해서.. 2016. 9. 30.
하고 싶은 직업을 결정하지 못하겠어요 안녕하세요. 00대 수학교육과 000입니다. 오늘 낮에 통화했던 학생입니다. 자신의 전화번호를 인터넷상에 공개해서 너무 놀라면서 감동했습니다^^ 일단 글쓰기 전에 통화를 조금이나마 해주셨던 점 감사합니다. 다소 글이 길어질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바쁘실텐데 죄송하단 말씀도 먼저 드려야겠네요. 상세하게 저의 상황과 성향을 표현하고 싶어서요. 저는 00대학교 수학교육학과 3학년으로 올라가는 학생입니다. 중고등학교 수학교사가 되는 임용고시를 보는 학과죠. 근데 문제는 제가 수학교사가 정말 하고 싶느냐 입니다. 사실 저는 사람 만나면서 일하고 열정적으로 하는 것을 좋아합니다.(근데 저의 단점은 방향을 갈팡질팡하고 남들이 말하는 얘기를 많이 듣는 편입니다. 그냥 사소한 것은 잘 결정하는데(왜냐하면 뭘 하든 결과.. 2012. 5. 11.
두 아이를 둔 엄마의 승무원 도전 제 나이 서른 하나 두 아이를 둔 엄마입니다. 어렸을 때부터 꿈이 있었지만, 사랑하는 남편 만나 일찍이 접고 그동안 아이 낳고 충실히 살았습니다. 그런데 임신 중에도 육아 중에도 항상 그리워하고 도전하고 싶었지만 포기하곤 했습니다. 이제 아이 둘 어린이 집에 가고 다시 또 잠을 설칩니다. 스펙 지방 4년제 졸이 다인데 ..지금이라도 승무원 준비하면서 도전해볼까 합니다...ㅇ 현재 삶에 만족을 못해서 그런 것 같습니다. 미래도 두렵고, 어찌해야할까요? 그래서 그냥 직장생활 시작 일 년 하다 육아 휴직 상태인데 8개월이 남았습니다. 그 후엔 아무래도 생활여건상 도전도 힘들 텐데. 좋은 말씀 부탁 드립니다 ㅜ 답변: 어떡하긴 어떻게 합니까. 도전해봐야죠. 물론 쉽지 않을 겁니다. 어쩌면 안 될 가능성이 더 클.. 2012. 5. 3.
교직 이수하는 것도 취업스펙이 될까요? 안녕하세요 교수님! 저는 이번 **년도 2학기에 진로탐색과 설계 수업을 들은 경험이 있는 00대학교 경영학과 1학년 학생 000입니다. 제가 이번에 시간표를 짜면서 이것저것 많은 고민을 하게 되면서 인터넷 검색을 하게 되었는데요. 교수님의 상담 내용들이 너무 알차고 좋아서 이렇게 상담신청을 하게 되었습니다. 교수님...... 너무 유명하신 거 아닌가요? 수업 들으면서도 내심 느꼈었지만, 다시 한 번 느끼게 되었습니다. 교수님 수업을 들을 수 있어서 영광이었던 것 같습니다! 그러나 역시 자기가 필요할 때 찾는 게 진정한 답이라고.... 그땐 궁금하지도 않았고 멀기만 느꼈었던 부분들에 대해 궁금한 점이 생겨 이렇게 질문하게 되었습니다. 제가 2학기 시간표를 짜다 보니 복수전공이니, 교직이수니 이것저것 고민 .. 2012. 5. 2.
진로탐색하려면 도대체 뭐부터 해야 하나요? 선생님 안녕하세요 저는 지방대 4학년2학기 휴학 중인 심리학과 학생입니다ㅜ 진로수업도 듣고 적성검사도해보고(관습형) 여행도 다녀와 보고했는데도 확신이 없네요 하고 싶은 것이 의사라고 생각해서 부모님께 의대공부를 해보겠다 해보고 힘들겠으면 공무원 공부를 하겠다고 선언을 하고 한 달째 공부 중입니다 그런데 막상 공부를 시작하니 너무 어려운 길이고 확신마저 부족해졌고 부모님의 기대가 저를 억눌러 어려운 길은 포기하고 현실에 맞춰 내가 잘하는 업무인 공무원을 해야하나 방황하고 있습니다 좀더 적극적으로 경험을 통해 진로를 찾지 못한 게으름 탓일까요.... 어떻게 하면 좋을지 모르겟습니다 가장 중요한 건 가슴이 뛰는 일을 찾아야 한다는 건데 말이죠 우유부단하고 자신감이없어서 내가 좋아하는 게 확실히 뭔지를 모르겠습.. 2012. 4. 11.
전공을 뒤집고 싶은데 부모님이 반대하네요 2012. 4.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