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비평,고발

정치는 아무나 하나?

by 따뜻한카리스마 2008. 2. 29.

정치판에 가보셨습니까.

저는 한 정치모임에 초대받아
가보았던 적이 있습니다. 

애국가 4절까지 부르는 것까지는
그렇다 치더라도
자리에서 일어났다가 앉았다가를
수십번 반복했습니다.

공산당처럼 박수도 너무 많이 쳤더니 손바닥이 아플 정도가 되었습니다. 손뼉이 건강에 좋다고 하더라도 다소 과하다 싶더군요^^

도저히 내가 있을 곳이 아니라는 생각이 가득차서 자리를 박차고 나왔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미지출처; 네이버 rlaghwndwkd님, 모든 이미지는 특정기사와 절대 무관함)

조금 있으면 곧 4월 총선이 다가옵니다. 각 당별로 이미 입후보자로 신청한 사람들도 있고, 신청을 받고 있는 곳도 있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정치인이 되기 위한 자질을 비꼬아보려고 이 글을 적어봅니다. 

일단 무엇보다 인내심이 중요합니다. 저처럼 애국가 4절을 견디지 못하거나, 앉았다가 일어서기, 박수치기 등을 견디지 못하면 안 됩니다.  (참을 '인' 세번은 정치에서 꼭 필요한 일이죠, 특히 조직의 하단부에 있을 때는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미지출처; naver mayseou님)

다음이 체력, 체격, 승부욕 등이 중요합니다. 왜냐하면 국회를 보십시오. 몸싸움이 벌어지는데 체력도 없이 덤벼들었다가는 작살납니다. (저처럼 삐적마른 인간들은 대접받지 못합니다. 뚱뚱교주가 훨 낫죠^^)

그래서 평소에 운동을 많이 해야 됩니다. 헬스나 요가 등의 스포츠는 도움이 되질 못합니다. 주로 유도, 태권도 등이 도움이 됩니다. 특히 권투, 격투기 등은 필수종목이라고 봐야 되죠. 

식이요법을 잘 해야 됩니다. 단식을 밥먹듯이 해야 되기 때문에 평소에 식습관을 조절해야 되죠. 물론 너무 걱정은 마십시오. 대중들 없을 때, 카메라 없을 때 먹으면 됩니다. (저는 배고픈 것 못 참습니다. 그럼 스트레스 받거든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미지출처; 뉴시스07년03월14일 기사, 언급되고 있는 특정기사와 이미지는 전혀 무관함)

비판 정신이 있어야 합니다. 무조건 물고 늘어지는 불독 정신이 필요합니다. 일단 상대방의 견해를 물고 늘어집니다. 물어 늘어지다보면 뭔가 나옵니다.  

체면을 버려야 합니다. 그동안의 나의 사회적 위신은 깡그리 무너집니다. 똥바가지를 뒤짚어 쓴다고 생각하십시오. 괜찮습니다. 그것만 잘 견디면 금뺏지 답니다.
(으아, 저에게는 너무 어렵습니다--_--;;;;)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미지 출처; daum의 rla8283님)

가족도 버려야 합니다. 선거하는데 길거리에 나오지 않는 가족들과는 절연합니다. 철저하게 훈련시켜서 아이들 학교까지 유세하러 다닙니다. 욕바가지로 얻어먹어도 괜찮습니다. 꿈을 향해서 나가는 것 아닙니까. 

거짓말 밥먹듯이 해야 합니다. ‘잘 모르겠습니다.’, ‘기억에 없는데요.’, ‘워낙 오래된 일이라서...’, ‘제가 머리가 나빠서 기억을 잘 못합니다.’ 등등의 레파토리만 있으시면 안 됩니다. 좀 더 창의적인 내용을 개발해야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미지출처; 네이버 ddoh82님)

이런 상황이라, 웬만하면 내일의 꿈나무들에게 정치인이 되길 권하지 않습니다.

그러나 사실 그렇게 우리나라의 정치권이 부패하기만 한 것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우리 사회의 의식 있는 주체들이 이러한 어려운 상황을 딛고 잘못된 정치 관행을 계속해서 뜯어고쳐주시길 간절한 바람 또한 가지고 있습니다.



댓글10

  • 익명 2008.02.29 12:47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ㅋㅋㅋ 제가 국회의원을,,,^^,,,아직 한참 멀었습니다. 나중에 똥바가지 뒤짚어쓰고도 할 수 있을만한 자신과 용기가 생기면 그 때 고려해보겠습니다^^*

      따뜻한 지지와 격려주셔서 감사 드립니다^^
      앞으로 많이 도와주세요^^

  • META-MAN 2008.02.29 22:48

    저 혹시 피라미드 다녀오신건 아닌가요?
    느낌이 피라미드 다단계 정신교육 같군요...
    참 트랙백 감사드립니다.
    답글

    • ㅋㅋㅋ거의 피라미드 수준이었습니다^^ 아니 어쩌면 그 이상이었습니다. 피라미드는 그래도 따뜻한 정감이라도 오고가는 것 같더라구요.

      정감이 빠진 피라미드라고 보면 너무 심할까요^^

  • 상지 2008.03.13 11:15

    정치판 얘기 하고 싶지는 않지만
    너무 시궁창같은 얘기지요.
    똥은 그 나마 준수한 편이지요.

    이 나라에 추앙받을 만한 올바른 정치인이 몇 명이나 될까요?
    오늘 아침 공천 뉴스를 TV에서 보았습니다.
    이당 저당 할 것없이 전략공천을 들먹이고 있었습니다.
    전략공천이라....
    그 전략공천자로 내정된 사람들은 이 나라 국민이 아닌가요?
    도대체 그 사람들은 주소지가 몇 개씩 되나요?
    그들은 어느 날 하늘에서 뚝 떨어진 무슨 행성의 DDONG이라도 되나요?
    이런 썩어빠진 정치꾼들의 집합소가 여의도 국회의사당이 아닌가 합니다.

    오죽하면 정치인들을 수입해야 한다고 하는 우스개 소리가 나오겄씁니까?
    답글

  • 이런 썩어빠진 정치꾼들의 집합소가 여의도 국회의사당이 아닌가 합니다.
    답글

  • 그들은 어느 날 하늘에서 뚝 떨어진 무슨 행성의 DDONG이라도 되나요?
    답글

  • 도대체 그 사람들은 주소지가 몇 개씩 되나요?
    답글

  • schizandrol a 2011.05.13 04:41

    DDONG이라도 되나요?
    이런 썩어빠진 정치꾼들의 집합소가 여의도 국회의사당이 아닌가 합니다.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