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철상의 커리어노트 :: 바닥에 붙은 껌 딱지 치우던 교감 선생님

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바닥에 붙은 껌 딱지 치우던 교감 선생님

삶,인생,사는 이야기 2009. 11. 4. 07:24 Posted by 따뜻한카리스마

부제: 씹던 껌을 아무대나 뱉고 다니는 사람들, 누가 치울까?

노트북 가방에 껌 딱지가 붙었다.

버스를 탔다가 제일 뒷좌석에 가방을 놓아뒀다.

그런데 누군가 그 자리에 씹던 껌을 버린 모양이었다.

가방에 붙은 껌을 휴지로 한참을 닦아내는데도 완전히 제거가 되지 않는다. 속상했다-_-;;;


조그만 껌 딱지 하나로 인해서 가방이 흉물스러워져 여간 속상한 것이 아니었다. 그래도 겨우겨우 제거해서 껌 딱지 찌꺼기가 있어도 몇 주일은 그냥 가지고 다니고 있었다. 그런데 아무래도 흉물스러워 결국 가방을 버릴 수밖에 없었다.


(길바닥에 껌 딱지가 덕지덕지 붙어 있다. 누가 이렇게 껌을 아무렇게나 뱉어 버리는 것일까. 이 껌 딱지가 새까매질 때까지 얼마나 많은 사람들의 신발이 더렵혀졌을까? 생각 없이 하는 작은 행동이 불특정 다수에게 큰 피해가 될 수 있다는 것을 염두에 두고 살았으면 좋겠다.)


껌 딱지 생각하니 고등학교 때 교감선생님이 떠올랐다. 거의 매일 껌 딱지를 치우느라고 애쓰던 교감선생님의 모습이 떠오른다. 기다란 막대에 작은 대패 같은 것을 매달아 복도를 돌아다니며 껌을 치우시곤 했다.


어릴 때는 어찌 그 모습이 처량해 보이고 안쓰러워보였던지 몰랐다. 그런데 돌이켜보니 교감선생님의 깊은 뜻이 느껴진다. 혹시나 아이들이 껌으로 인해서 피해를 입지 않기 위해서 일일이 제거하고 다니신 것이다. 그런데 당시의 우리들은 생각 없이 껌을 퉤퉤하면서 뱉어내지 않았던 것일까 하는 반성의 마음이 들었다.


길가다가 누군가 뱉어버린 껌 딱지로 인해서 신발이나 구두에 껌이 붙어 마음상한 경험이 한 번씩은 있을 것이다. '요정도 쯤이야' 하는 안일한 생각이 상대에게 피해를 줄 수 있다.


이렇게 한 사람의 무지하고 안이한 행동으로 인해 무수히 많은 사람들이 피해를 입을 수 있다. 우리 마음에 남겨진 어두운 껌 딱지 하나씩을 조심스럽게 제거할 수 있는 하루가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다.

아무렇게나 버려진 껌 딱지(실제 껌 딱지일수도 있지만 이와 더불어 누군가 행한 잘못된 행동으로 인한 사고까지 포함)는 결국 누가 치울까? 아무도 신경쓰지 않지만 묵묵히 자신의 몫을 다하며 살아가시던 교감 선생님 같으신 분이 치우지 않을까. 오늘 교감 선생님이 문득 더 그립다.



묵묵히 자신의 몫을 다해 살아가는 사람들 :
1. 인물의 삶을 통해 인생을 배워야 하는 3가지 이유!
2. 외국인에게 싸인받는 택시기사, 프로정신 돋보여
3. '구두닦이 아저씨'에게 행복을 배우다!
4. 바닥에 붙은 껌 딱지 치우던 교감 선생님
5. 성공하는 자영업자에게는 비밀이 있다! 사업성공 인터뷰!
6. 10여년 동안 72kg의 피를 헌혈한 허욱씨에게 이유를 물어보니
7.
빌 게이츠로 불리는 한국인 스티브 김의 실리콘밸리 성공신화!
8. 남이섬CEO 강우현의 성공 스토리!
9. 빵 하나만으로도 인생을 통달한 장인 김영모의 인생드라마
10. 목숨걸고 일한 기술자CEO, 오카노의 성공비법, 한국인 배워야!
11. 300억의 사나이, 한원태, 기본으로 성공하다!
12. 목숨을 걸고 일한 김규환 명장의 직장인 생존전략

*읽고 도움이 되셨다면 아래 '추천(손바닥모양)' 버튼을 눌러주세요^^로그인 없이도 됩니다^^
그냥 왔다, 그냥 나가기 아쉬울 정도로 좋은 야그들이 숨어 있답니당^^ 다른 글도 봐주세용^^ㅎ
읽기만 해도 배움이 있고, 따뜻함이 있는 이야기는 쭈~~~욱 계속됩니다!!!
RSS를 통해 구독해 읽으실 수도 있습니다. 간편하게 '즐겨찾기'로 등록해놓으셔도 좋~답니다^^
어떠한 고민이나 상담 문의도 환영합니다! 특히, 칼럼이나 강의 의뢰는 대환영입니다*^^*
따뜻한 카리스마의 '프로필'을 클릭하시면 프로필과 연락처까지 보실 수 있습니다.

 

카리스마가 쓴 주요저서
심리학이 청춘에게 묻다
정철상 저
가슴 뛰는 비전
정철상 저
서른 번 직업을 바꿔야만 했던 남자
정철상 저
예스24 | 애드온2

이 글이 유용하셨다면 RSS로 구독해주시길 바랍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펨께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수롭게 생각되지 않는 일이지만 타인에게 큰 피해를 줄수도 있겠지요.
    예전 선생님들은 다 말씀하신 교감선생님처럼 다정다감 했던것도 같아요.
    아니면 단지 추억인지...

    2009.11.04 07:34
    • 따뜻한카리스마  수정/삭제

      대수롭지 않은 일이 남에게는 큰 피해를 줄 수도 있죠-_-;;;
      교장선생님보다는 아무래도 교감 선생님이 더 정감이 있었던 듯^^ㅎ

      2009.11.04 10:45 신고
  2. 악랄가츠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심안 가지고 지나가면 모르는데,
    껌 딱지 있나 보면... 정말 많더라고요 ㄷㄷㄷ
    뱉을 바에는 차라리 삼켜라! 이 말을 해주고 싶네요

    2009.11.04 07:37
  3. 바람나그네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으로 큰 일이죠.. 공중도덕 못 지키는 사람들
    그렇게 건전하지 못한 부분이 많죠 ㅎ

    행복하고 건강한 하루되세요 ^^

    2009.11.04 07:43
  4. 용짱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건 뭐 버리는넘 따로 있고 치우는분 따로 있는..

    도대체 껌을 의자에다 버리는 진상들은... 뇌구조가 어떤건지....

    암튼 정말 화나셨겠어요.ㅠㅠ

    2009.11.04 07:51
  5. 파르르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도 이런 사람들이 있군요...거 참~~~

    2009.11.04 07:51
  6. 초록누리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학교 다닐때도 껌 딱지 줍던 선생님이 계셨어요. 혹시 같은 분?등교길에 끌 비슷한 것으로 시멘트 바닥을 긁고 계셨는데 늘 껌딱지를 떼시는 것이었어요.. 제가 뱉지는 않았어도 지나가며 민망하고 괜히 죄송스러웠는데....껌 함부로 버리지 맙시다!!

    2009.11.04 08:35
    • 따뜻한카리스마  수정/삭제

      초록누리님과 우리는 동문^^ㅋㅋㅋ
      어디가나 자신의 몫을 다하며 보이지 않는 작은 일까지 묵묵히 처리하시는 분들이 계셔서 그나마 세상이 더 살만하지 않나 생각합니다.

      2009.11.04 10:48 신고
  7. 미국얄개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기가 한 일에 책임을 지는 사람들이 되었으면 하는 바램이네요.
    잘 보고 갑니다.

    2009.11.04 08:36
  8. 홍이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공중도걱이라고는 생각안하고 사시는분들이 많이들 계시는듯
    저것 치우려면 얼마나 고생들 하실지....

    2009.11.04 08:44
    • 따뜻한카리스마  수정/삭제

      버리는 데는 1초도 안 걸리지만 제대로 치우려면 10분도 더 걸릴 수 있다는-_-;;;

      문제는 원상 복구가 거의 불가능하다는 ㅠ.ㅠ

      2009.11.04 10:50 신고
  9. 강춘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오랫만이네요^^
    껌도 그렇지만 담배피우는 사람들도 조심해야겠어요.
    껌, 담배 두가지가 문제이군요.길거리를 더럽히는 범인(?)들 ㅎㅎㅎ

    2009.11.04 08:59
    • 따뜻한카리스마  수정/삭제

      강춘선생님이 찾아주셨군요^^ㅎ
      글은 늘 잘 보고 있으나 눈팅만 합니당^^ㅎ
      저도 선생님처럼 그림 잘 그려봤으면,,,ㅎㅎ

      껌 씹고, 담배 피는 것 그 자체를 잘못되었다고 말할 수는 없으나 길거리를 오염시키는 주범은 분명합니다.

      2009.11.04 10:51 신고
  10. 단무지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아무렇지 않게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은데
    이런점은 빨리 고쳐야죠. 보기에도 흉하고...
    공중도덕이란게 있는데..
    잘보고 갑니다.

    2009.11.04 09:03
  11. White Rain  수정/삭제  댓글쓰기

    근데...그렇게 아무렇게 버릴 수가 있는지... 대단합니다. 죄스러운 마음이 안 들지 모르겠군요.

    2009.11.04 09:16
  12. 아홉살인생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직 우리의 갈 길은 멀군요.

    2009.11.04 10:43
  13. 달려라꼴찌  수정/삭제  댓글쓰기

    껌딱찌가 아니라 양심 딱지네요...
    치과의사는 껌 싫어라 합니다. 치아건강에도 안좋은 면이 많아서요 ^^;;

    2009.11.04 12:32
    • 따뜻한카리스마  수정/삭제

      그렇죠. 양심 딱지를 아무대나 버리고 가시는 것 같습니다-_-;;;
      광고에서 껌을 마치 양치 이상의 효과가 있는 듯 광고하는 것이 과장된 부분이 있지 않나 생각합니다.
      다음에 한 번 포스팅 해주셔용^^ㅎ

      2009.11.04 23:45 신고
  14. 하랑사랑  수정/삭제  댓글쓰기

    교감선생님 같은 분들 덕분에 세상은 아직 더 아름다울 수 있느게 아닌가 싶습니다.
    물론 양심에 털 난 사람들이 항상 문제이긴 하지만...
    저 부터도 그렇고 제 아이에게도 어릴때 하나라도 정확하고 깔끔하게 가르쳐야 겠다라는 생각이 드네요

    2009.11.04 16:04
  15. 조정우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제가 요즘 바빠서 이웃 블로거님들을 잘 찾아뵙지 못하고 있네요...
    감동적인 글 잘 읽었습니다.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2009.11.04 18:00
  16. 유진  수정/삭제  댓글쓰기

    휴 평소에 항상 껌종이에 싸서 휴지통에 버리는 습관
    계속 유지한 게 너무 다행이네요^^;
    좋은 글 잘봤어요~^^
    저도 블로그 운영하는데 음료를 주제로 해요~!
    지금 댓글만 남기면 음료수 공짜로 받는, 간단한 이벤트를 하고 있는데
    실례가 안 된다면 한 번 들러주세요! ^^

    2009.11.04 21:11
    • 따뜻한카리스마  수정/삭제

      껌은 껌종이에 싸서 버리는 그 간단한 습관. 꼭 필요한 습관입니다.

      빠른 시간 이내에 방문하도록 하겠습니다^^
      우리 공주님 이름하고 닉네임이 같으시네용^^ㅎ

      2009.11.04 23:49 신고
  17. 탐진강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무데나 껌을 버리는 사람들은 없어야 겠어요.
    껌을 길거리에 뱉는 자들 보면 가만두지 않아야 겠어요

    2009.11.04 22:29
  18. inkyu  수정/삭제  댓글쓰기

    껌 씹지 않으면:
    껌으로 인한 피해 여기저기 보이네, 씹는 사람 품위 저하 다른 사람 받는 피해, 환경에도 여러 가지 피해가 많구나.
    입 벌리며 씹는 모습 보기가 싫으며, 씹으며 풍기는 냄새 또한 싫구나, 씹으며 내는 소리 남들은 싫어하네.
    씹은 껌 뱉아서 아무 데나 버리니, 길가에서 옥내에서 밟는 사람 많으며, 신발에 달라붙은 껌 떼느라 고생하리.
    납짝하고 검게 붙은 도로상의 많은 껌, 보기에 흉하고 뜯어내기 힘드네, 씹은 껌 함부로 버리는 짓 말아야.
    껌으로 인한 피해 너무나 많으니, 껌 생산 중단되고 껌 씹지 않으면, 껌 문제 해결되니 참으로 좋겠다.

    2013.01.08 09:01

BLOG main image
정철상의 커리어노트
책을 좋아하는 독자로서 책 이야기와, 동시대를 살아가는 사람들 삶과 인생, 서른 번 직업을 바꾸며 성장해온 자전적기록과, 평범한 가장으로 살면서 겪고 느낀 삶의 소소한 에피소드를 전한다. 젊은이들의 고민해결사로 따뜻한 세상 만드는데 일조하고픈 커리어코치
by 따뜻한카리스마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3191)
아보카도심리학 (32)
대한민국 진로백서 (96)
따뜻한 독설 (128)
서른번 직업을 바꾼 남자 (195)
심리학이 청춘에게 묻다 (152)
가슴 뛰는 비전 (83)
고민 상담 Q&A (881)
책,서평,독서법 (280)
천직여행 천직인터뷰 (5)
삶,인생,사는 이야기 (199)
자기계발,교육,세미나 (415)
취업,경력관리 (125)
진로, 직업 (71)
사회,비평,고발 (92)
맛집,숙박,여행지 (80)
영화,방송,연예 (85)
유튜브&방송영상 (49)
일상,가정,육아 (75)
기업,경영,창업 (45)
블로그,IT (49)
건강,운동,명상 (11)
주절주절 (37)
비공개 글감 소재 (0)
  • 16,887,740
  • 557915
따뜻한카리스마'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