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통상 ‘아부’라고 하면 질색 하는 사람들이 많다.
직장인이라면 직상 상사에게 굽실굽실 거리는 모습을 연상할 수도 있겠다.
내가 싫어하는 인간에게 머리를 조아리며 굽실거리는 인간을 보자면 ‘도대체 왜 그렇게 사냐? 꼭 저렇게 비굴하게 살아가야만 하나?’라는 울렁거림 마저 느껴진다...


그런 인간이 출세라도 하면 소주 안주거리 되기 십상이다. 술자리에 참석한 모든 사람들이 일심동체가 되어서 그 놈의 아부 꾼을 씹어대기 마련이다.


그러나 김효석 아카데미를 운영하고 있는 김 원장은 아부할 수 있는 사람만이 성공할 수 있다고 말한다. ‘하늘을 우러러 단 한 번의 아부도 하지 않았던 사람이 있을까?’라고 그는 묻는다. 만일 그런 사람이 있다면 정상적인 사회생활이 힘들지 않겠느냐는 것이다.


아부도 격이 다르다는 것이다. 칭찬과 아부의 차이는 무엇일까. 칭찬에는 진심이 담겨 있지만 아부에는 진심이 담겨있지 않기 때문에 사람들은 아부하는 사람을 싫어한다는 것이다.


그런데 ‘어차피 아부해야 될 상황이라면 확실히 하자’는 것이 김원장의 지론이다. 기왕 할 것이라면 진심어린 마음도 함께 담자는 것이다. 격이 다른 아부를 하면 그것이 칭찬 이상의 가치를 발휘하게 된다는 것이다.

                            (이미지출처: 조이뉴스24, "강호동-김제동, 네티즌이 뽑은 최강 콤비")

그는 아부로 성공한 사람의 사례로 방송인 강호동씨를 제일 먼저 손꼽았다. ‘야심만만’이라는 프로그램에서 김제동씨의 발언을 통해 밝혀진 강호동씨의 아부 사례를 실례로 든다. 김제동씨가 강호동씨에게 ‘개편 때가 오는데 본부장님한테 연락이라도 드려야 하는 것 아닌가’라고 말했다. 그러자 강호동씨는 ‘인사가 뭐 필요 있나!’라고 태연하게 말했다고 한다.


하지만 두 사람 곁을 지나가던 SBS본부장은 강호동씨에게 ‘문자 잘 받았다~’라고 말하며 싱글벙글 거리며 지나갔다. 나중에 어떤 내용인지 김제동씨가 궁금해서 알아봤더니 문자 내용이 완전 아부성 발언이었다는 것이다. 본부장의 휴대폰에 아래 문자가 담겨 있었다고 한다.


“SBS의 충실한 개그맨이 되겠습니다^^ 깜찍한 귀염둥이 강호동 드림^*^”


방송 중에 본부장을 향해 만세 3창을 외칠 때도 김제동씨와 박수홍씨는 길거리에서 소리 지르는 것을 부끄러워한다. 하지만 비록 방송이라 하더라도 강호동씨는 제일 큰 목소리로 제일 즐겁게 만세 3창을 외친다. 더불어 90도로까지 허리 숙여 인사한다.


인사할 때도 남들은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라고 말하는데 강호동씨는 제일 늦게 인사하면서 남들이 하지 않은 말들을 찾아내서 인사한다고 한다. 예를 들어 ‘존경합니다, 00님을 만난 것은 제 인생의 영광입니다’ 등으로 아부성 멘트를 한다는 것이 김제동씨의 주장이다. 김제동씨의 폭로에 야심만만 게스트들은 배꼽을 잡고 웃는다.


물론 강호동씨의 행동이 아부성이라고 생각할 수도 있겠지만 SBS본부장 입장에서 보면 어떨까. 가장 잘 나가는 방송인이 머리를 조아리니 기분 나쁘지는 않을 것이다. 강호동 씨가 SBS 본부장에게만 이런 문자를 보냈을까. 모르긴 몰라도 다른 방송사에도 보내지 않았을까. 덕분에 MBC, KBS 방송까지 모두 출연하며 최고의 주가를 올리고 있는 것은 아닌가 한다.


결국 사람들에게 진심어린 칭찬을 하자는 것이 김효석 원장의 주장이다. 겸손하지 않으면 이런 칭찬도 할 수 없다는 것이다. 결국 자신을 낮추는 것이 칭찬의 핵심이라고 말한다.

* 참고로 이 이야기는 김효석 원장의 강연 내용을 바탕으로 한 것이며, 야심만만에 출연한 김제동씨가 강호동씨의 문자 이야기를 언급한 것은 아주 오래 전의 방송 이야기임을 미리 밝힙니다. 또한 아부가 아니라 칭찬의 중요성을 강조하기 위해서 작성한 글이오니 부디 오해 없으시길 부탁드립니다.

**칭찬과 관련한 글:
연봉 2400만원으로 입사한 쇼호스트가 억대 연봉자가 된 노하우
어떻게 알바생이 한달만에 대기업 연봉 수준으로 돈 벌었을까?
강호동은 SBS본부장에게 뭐라고 문자 보냈을까?
이젠 능력보다 유머력이 더 중요한 시대


* 따뜻한 카리스마와 인맥맺기:
저와 인맥을 맺고 싶으시면,  트윗 @careernote, 비즈니스 인맥은 링크나우 클릭+^^, HanRSS 구독자라면 구독+^^, Daum회원이라면 구독^^ 클릭, 프로필이 궁금하다면 클릭^^*, 고민이나 문의사항은 career@careernote.co.kr (무료,단 신상 비공개후 공개), 비공개 유료상담 희망하시면 클릭+
신간도서 <심리학이 청춘에게 묻다>: YES24, 교보문고알라딘, 인터파크 독자서평보기: 클릭+  
집필 중 도서 1.비전 개정판: 도서 제목 제안 2.<서른 번의 직업을 바꿔야만 했던 남자>:
 원고 제안

카리스마가 쓴 주요저서
심리학이 청춘에게 묻다
정철상 저
가슴 뛰는 비전
정철상 저
서른 번 직업을 바꿔야만 했던 남자
정철상 저
예스24 | 애드온2

이 글이 유용하셨다면 RSS로 구독해주시길 바랍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killerich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부는 처세술이죠^^..

    2010.05.06 09:32
    • 따뜻한카리스마  수정/삭제

      저도 윗사람들한테 잘못했던 편이라 이런 말할 처지는 못되지만 어느 정도의 처세술은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당^^ㅎ

      2010.05.06 14:51 신고
  3. 애교쟁이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런 좋은 의미의 아부라면 누구나 가지고 있는게 아닐까요?
    거슬려하는 사람들도 더러 있지만...전 강호동씨의 행동에서
    애교라든지..귀여움..크게는 친화력으로 보고 있는 사람입니다..
    나름 자존심도 강한 사람인데.. 때에따라 아이부터 어른까지
    그 상황에따라 굽힐줄 아는 것도 예의 또는 예절이라고 말하더군요..
    그리고...김제동도 아부를 할줄 알겁니다..ㅎㅎ

    2010.05.06 13:14
    • 따뜻한카리스마  수정/삭제

      그렇죠. 남의 힘에 기생하기 위한 아부가 아니라 남을 존중하는 태도는 아부라고 말하기가 뭐하죠^^
      애교로 봐주도 좋을듯^^ㅎ

      2010.05.06 14:49 신고
    • 맞는말이네요  수정/삭제

      예..저도 그렇게 생각합니다.

      2010.05.07 08:57
  4. 겔러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제 세상은 아부도 능력이됐죠 ㅎㅎ

    아부도 잘하면서 동료들에게 밉상으로 안보이는 사람이 되기도 힘든데
    강호동은 그런것같지는않아요

    저도 아부를 잘하는 사람이 돼고싶은데
    그게 쉽지가않네요

    2010.05.06 18:13
    • 따뜻한카리스마  수정/삭제

      사실 저도 이 이야기를 처음 듣고 아부라는 말에 거부감이 많이 들었습니다.
      게다가 겔러님처럼 두드러기를 일으키는 편이라,,,ㅋ
      그래도 조직사회에서는 어느 정도 필요할 듯^^ㅎ

      2010.05.06 23:18 신고
  5. 머지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제와서 시시콜콜한게 아주 오래된 방송장면이나 캡쳐해서 글쓰는건 소재고갈???

    2010.05.06 19:02
  6. 양파뉴스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부가 필요없는 세상이 빨리 왔으면 좋겠어요...

    2010.05.06 20:45
  7.  수정/삭제  댓글쓰기

    유재석도 일일이 많은 연예인들을 다 챙긴다고 했었지요. 방송사 인사라고 빠질 것 같지 않군요. 방송계에서도 인맥은 힘일 것 같습니다. 물론 조용히 챙겨야지 기껀 챙긴 인맥을 방송에서 너무 자랑질한다면 박경림처럼 오히려 비호감이 되는 수도 있지만요.

    강호동씨는 사람을 마주대하는 자세가 참 좋은 연예인입니다. 뭐랄까 항상 진심으로 상대방을 대한다는 느낌이 있더군요. 무릎팍에 나온 사회명사나 유명한 연예인 게스트나 스타킹에 나오는 일반인 초대 게스트, 그리고 일박이일에서 지나가다가 만나는 분들 모두에게 그런 것 같더군요. 강자에게 약하고 약자에게 강한 것이 아니라 그냥 다 존중한달까.

    상대에게 공손하게 행동해도, 집안 교육 잘 받아서 예의에 하는 행동이 습관이 되어 그러는 것과 진짜로 상대방을 존중해서 그러는 것에는 차이가 있는 것 같습니다. 누구에게나 공손한 것만으로도 좋지만 후자가 같은 행동에도 더 마음이 담기기 때문에 받아들이는 쪽에서는 알게모르게 더 기쁘고 자신도 상대방을 저절로 존중하게 되는 것 같습니다.

    2010.05.06 21:08
    • 따뜻한카리스마  수정/삭제

      유재석씨나 강호동씨 현재로는 국내 최고의 멤버죠^^
      그만큼 그들 뒤에 뒤따르는 노력들이 있지 않을까 생각해봅니다.

      2010.05.06 23:20 신고
  8. 너돌양  수정/삭제  댓글쓰기

    말한마디가 천냥빛을 갚는다고하죠~

    2010.05.06 21:37
  9. 음님말씀 공감  수정/삭제  댓글쓰기

    맞아요~ 강호동씨는 윗사람에게만 특히 잘한다기 보다... 모든 사람에게 예의 바른 사람인것 같고, 만나는 사람들도 그렇게 이야기하는 사람이 많지요. 방송에서 보아도, 후배들에겐 배려심있고, 웃사람들껜 예의바르게 하는 사람인것 같더군요 ~ ^^ 그리고, 어린 아이들을 특히 존중하고, 예뻐하는게 보여서 참 좋은 방송인이라고 생각합니다 ^^;;
    아부문자 에피소드가 주된 이야기는 아니지만..ㅋㅋ 혹시 너무 진지하게 읽을 사람이 있을까 싶어서 함 댓글 남겨봐요~

    글은 재미있게 잘 읽었습니다~ 진정으로 칭찬하자는 이야기엔 공감 ^^

    2010.05.06 23:03
    • 따뜻한카리스마  수정/삭제

      아부라는 단어 자체에 알레르기를 일으킬 수 있는데요.
      사실 저도 그랬지만,,,

      그렇지만 그 정도로 서로가 서로에게 아끼고 칭찬할 수 있다면 인생이 조금 더 즐겁겠다는 생각도 듭니다^^ㅎ

      2010.05.06 23:23 신고
  10. j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서 야심만만에서 강호동이가 김제동이 떨궈냈잖어^^ㅋㅋㅋ
    파워좋아^^ 밀어내니 밀려나더군^^

    2010.05.07 07:27
  11. 곰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감합니다. 이왕 하는 아부라면...
    진심을 담아서 한다면 좋겠지요.
    진심을 담아서 한다면 더 이상 그것은 아부가 아닌 칭찬이 되니까요.

    2010.05.07 08:17
    • 따뜻한카리스마  수정/삭제

      그렇지요. 무엇이든 이왕 할 일이라면 진심을 담아서 하는 것이 좋죠. 그렇게 되면 더 이상 아부가 아니라 진정한 배려와 칭찬이 되겠죠^^ㅎ

      2010.05.07 10:46 신고
  12. atom  수정/삭제  댓글쓰기

    취지는 알겠지만, 전제부가 현실에 맞지 않은 것 같습니다. 높은 자리에 있는 사람들이 아부를 싫어한다고요? 그런 사람들은 1%도 안됩니다. 아부인 줄 알지만 그래도 좋아해요.

    2010.05.07 10:02
  13. 억지스럽  수정/삭제  댓글쓰기

    칭찬을 하자인거 같은데 그걸 이끌어 내기 위해 억지스러운 예를 든듯...일명 아전인수격?

    2010.05.07 10:15
  14. choihh333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부가 아니지 상대에대한 칭찬이지 어찌아부인가 미.인.대.칭.뭐가잘못된나요 강호동화이팅!!

    2010.05.07 10:26
  15. 그런 점에서  수정/삭제  댓글쓰기

    강호동이 대단하긴 함. 그래도 천하장사 출신인데 개그맨 전직하며 거만하지 않고 첨 부터 밑바닥을 겸손하게 기었으니.......

    2010.05.07 22:01
  16. 제목하난 아주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주 자극적으로 걸어 놓았네요
    칭찬은 고래도 춤춘다...

    2010.05.07 22:37
  17. 좋지요  수정/삭제  댓글쓰기

    강호동식 아부는 누구나 다 좋아하는 그런 아부입니다. 그런 아부는 자신감과 겸손함과 사랑 없으면 안되는 아부이고요.

    그런 아부 또 아무나 할 수 없는 것입니다

    그런면에서 무척 부럽군요.

    2010.05.10 13:00
  18. ㅇㅇ  수정/삭제  댓글쓰기

    태생적으로 머리가 아주 좋은 인간이지 강호동...

    씨름하던 주제에 대한민국 최고MC자리에 올랐으니...

    뭐 씨름에서도 탑이었고 ㅋㅋㅋㅋㅋ 뭘하던 ㅋㅋ

    2010.08.30 13:48
  19. iklan baris properti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런 아부 또 아무나 할 수 없는 것입니다 씨름하던 주제에 대한민국 최고MC자리에 올랐으니...

    2014.06.14 10:52
  20. 올가  수정/삭제  댓글쓰기

    강호동이 대단하긴 함. 그래도 천하장사 출신인데 개그맨 전직하며 거만하지 않고 첨 부터 밑바닥을 겸손하게 기었으니.......

    2016.06.12 21:46
  21. 올가  수정/삭제  댓글쓰기

    강호동이 대단하긴 함. 그래도 천하장사 출신인데 개그맨 전직하며 거만하지 않고 첨 부터 밑바닥을 겸손하게 기었으니.......

    2016.06.12 21:47

BLOG main image
정철상의 커리어노트
책을 좋아하는 독자로서 책 이야기와, 동시대를 살아가는 사람들 삶과 인생, 서른 번 직업을 바꾸며 성장해온 자전적기록과, 평범한 가장으로 살면서 겪고 느낀 삶의 소소한 에피소드를 전한다. 젊은이들의 고민해결사로 따뜻한 세상 만드는데 일조하고픈 커리어코치
by 따뜻한카리스마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2741)
대한민국 진로백서 (66)
따뜻한 독설 (128)
서른번 직업을 바꾼 남자 (170)
심리학이 청춘에게 묻다 (126)
청춘의 진로나침반 (40)
가슴 뛰는 비전 (67)
책,서평,독서법 (254)
고민 상담 Q&A (849)
삶,인생,사는 이야기 (170)
자기계발,교육,세미나 (366)
취업,진로,직업,경력관리 (88)
사회,비평,고발 (87)
맛집,숙박,여행지 (70)
나의 일상 (2)
가정, 육아 (67)
영화,방송,연예 (66)
기업,경영,창업 (25)
블로그,IT (43)
유머,쉴꺼리 (13)
건강,운동,명상 (11)
방송 영상 (4)
주절주절 (24)
비공개 글감 소재 (0)
  • 15,735,984
  • 1,4371,572
따뜻한카리스마'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