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다른 사람들의 자동차 타이어가 터진 것은 봐도 내 자동차 타이어가 터질 것이라고는 생각지도 못했다. 그런데 일반 시내도로도 아니고 시속 100km 이상으로 달리는 고속도로에서 그것도 터널 안에서 내 차량 타이어가 ‘펑’하고 터지고 말았다. 순간 놀랐다. 하지만 크게 당황하지는 않았다. 이유가 있다. 타이어 마모 상태가 있다는 것을 이미 들었기 때문이었다.


(이미지설명: 고속도로에서 빵 터진 내 자동차 타이어 사진이 없음을 양해 바란다. 사진기도 없었고, 그럴 정신도 없어서였음을 양해 부탁드린다. 상기 사진은 한국타이어 다음 카페에서 인용한 사진임을 밝힌다.)


신차를 구입한지 7만km정도였다. 지난해 엔진오일 교환하면서 자동차 앞바퀴가 많이 마모되었다는 이야기를 한 정비사로부터 들었다. 더불어 휠 발란스도 잘 맞지 않는 것 같으니 타이어 교환할 때 한 번 봐달라고 부탁하라는 이야기였다.


그런데 자동차 부품 관련 인증하는 직원을 만났는데, 웬만한 경우에는 타이어 교환 시기를 조금 늦춰도 괜찮다는 것이다. 바깥 쪽 타이어 겉면이 아니라 타이어 안쪽 면의 어떤 상태(구체적으로는 정확히 모르겠다. 어떤 몇 가지 선을 따라 가라고 했는데 정확히 모르겠다. 댓글로 노하우를 알려주셔도 좋으리라)를 보고 해도 된다는 것이다. 대개 교환시기가 빠르다는 것이다. 사실 내가 보기에도 타이어 상태는 괜찮겠다 싶었다. 그래서 일단 조금 더 타다가 교환하자고 마음먹었다.


그래도 교환하긴 교환해야 하니깐 타이어 가격을 알아봤다. 신발보다 더 싸다는 타이어 가격을 알아봤더니 장난이 아니다. 일단 신발보다 훨씬 비싸다. 그것도 몇 배로. 브랜드 신발 신형으로 쳐도 2배는 비싸다. 광고가지고 장난하지 말자.


그리고 한동안 타고 다녔다. 장거리 운전할 일이 있으면 내 차보다 아내차를 타고 다녔다. 그런데 아내도 타이어 마모가 됐다는 이야기를 들었다는 것이다. 아내는 뒷바퀴 2개가 닳았다는 것이다. 4만 킬로 정도 주행인데다 내 차 보다 타이어 가격도 더 비싸서 이것도 조금 더 늦춰서 바꿔야겠다고 생각했다.


그래도 ‘바꿔야지, 바꿔야지’하는 마음은 먹고 있었으나 차일피일 미루던 상태였다. 그 상태에서 장거리 운전을 나섰던 것이다. 아내차가 아니라 내 차였다.


자동차 타이어가 빵하고 터졌지만 놀라지 않았던 것은 그렇게 ‘타이어 상태가 안 좋은데’라고 미리 염려했던 탓이다. 그런데 웃긴 것은 마모되었던 앞 타이어가 터진 것이 아니라 뒤 타이어가 터졌다는 사실이다. 마모가 되어서 터진 것이 아니라 마모가 거의 안 된 타이어에 어떤 이물질이 끼여서 터졌다는 것이다.


고속도로 터널 안 1차선에서 ‘뻥’하는 소리와 함께 타이어가 터졌는데도 나는 크게 당혹하지 않고 차분하게 비상등을 켜고 차선을 조금씩 이동했다. 하지만 갑자기 낮아진 속도에 터널이다 보니 빵빵거리는 소리가 요란하게 들렸다. 타이어는 완전히 터지고 휠의 쇳소리가 들렸다. 하지만 최대한 조심스럽게 차선을 변경해서 터널을 빠져나오자마자 갓길에 정차했다.


자동차 회사에 전화했더니 갓길 정차는 출동이 불가능하다는 것이다. 반드시 고속도로 휴게소 내에서만 출동이 가능하다는 것이다. 타이어 교환해본 적이 있느냐고 해서 해본 적이 없다고 했더니 그럴 경우에는 가르쳐줘도 못할 거라면서 고속도로공사 긴급출동 팀으로 연락해보라고 했다. 도로공사에 연락을 했더니 출장비용이 나간다면서 보험사 쪽으로 통화를 해보라고 했다. 보험사로 연락을 했더니 20분가량 후에 차량이 출동했다.


출동한 기사분이 내 차량에 있던 스페어타이어로 바로 교환하고 나서야 춥디추운 겨울 칼바람을 겨우 벗어날 수 있었다. 가격은 무료여서 보험혜택 톡톡히 봤다. 5번 가량 무료 출동이 된다고 하니 자동차 보험 혜택을 잘 활용해야겠다.


고속도로를 빠져나오자마자 타이어를 바로 교환했다. 스페어타이어도 이미 오래되어서 쓸 수 없고 앞 타이어 뿐 아니라 뒤 타이어 안쪽 마모 상태도 안 좋다고 해서 모두 다 교환했다. 휠 발란스까지 꾸준하게 잡아야 된다고 해서 추가 비용을 별도로 내고 1년 AS를 받기로 했다. 게다가 아내 자동차도 불안해서 4짝 모두 다 갈았다.


꽤 많은 돈은 들었지만 돌아보면 여러 가지로 다행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일단 크게 사고 나지 않았다는 것이다. 아내가 운전하다가 사고 나지 않고, 여러 가지 경험 있는 내가 운전하다가 사고 났다는 것이 다행이었다. 게다가 강의 가는 길이 아니라 강의 갔다가 오는 길이라 다행이었다.


우리는 항상 사고가 나서야 대책을 마련하려고 한다. 소 잃고 외양간 고치지 말고 항상 미리미리 준비하고 조심하고 또 미연에 문제를 방지하기 위한 노력을 기울여야겠다는 생각을 하게 됐다. 시급했다.

오늘도 안전운전하는 하루 되시길^^*


* 따뜻한 카리스마와 인맥맺기:
저와 인맥 맺고 싶으시다면,  트위터 @careernote, 비즈니스 인맥은 클릭+^^, 자기경영 클럽 활동하고싶다면 클릭+^^, HanRSS 구독은 구독+^^, Daum뷰 구독자라면 구독^^, 고민 상담은 career@careernote.co.kr (무료,단 신상 비공개후 공개), 비공개 유료상담 희망하시면 클릭+, 제 프로필이 궁금하다면 클릭^^*
최근 도서 <심리학이 청춘에게 묻다>: YES24, 교보문고알라딘, 인터파크 독자서평보기: 클릭+  
2011년 출간예정작 1.가슴 뛰는 비전 : 3월 출간 2.서른 번의 직업을 바꿔야만 했던 남자: 5~6월 3. 심리학이 청춘에게 답하다 : 9~10월 출간예정
교육 1.내가 주관하고 있는 제1회 자기경영 페스티벌, 공병호박사 초대강연 신청하기
카리스마가 쓴 주요저서
심리학이 청춘에게 묻다
정철상 저
가슴 뛰는 비전
정철상 저
서른 번 직업을 바꿔야만 했던 남자
정철상 저
예스24 | 애드온2

이 글이 유용하셨다면 RSS로 구독해주시길 바랍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초록누리  수정/삭제  댓글쓰기

    당황하시지 않고 차분히 처리하셔서 다행입니다.
    정말 큰 사고로 이어질뻔 했는데....가슴을 쓸어 내렸네요.

    2011.02.15 09:39 신고
  3. 예찬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모가 안된 타이어에 이물질이 껴서
    터진거였군여...!!ㅎㅎ
    큰사고가 아니라 터진 정도라서 다행이네요..^^

    2011.02.15 10:09 신고
  4. *꽃집아가씨*  수정/삭제  댓글쓰기

    놀라셨겠어요
    정말 근데 차분하게 대체하시는 모습에 박수를 보냅니다^^
    근데 왜 갓길은 출동이 안되는지 ㅠㅠㅠ 참..ㅠㅠ

    2011.02.15 10:16 신고
  5. 칼리오페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전은 역시 미리미리 대비하는게 제일 좋은것
    같습니다 ㅎㅎㅎ
    큰사고안나셨다니 다행입니다^^

    2011.02.15 10:24 신고
  6. 쿤다다다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도 사고로 이어지지 않아 다행이네요. 침착하게 잘 대처하시고..정말 미리미리 대비하는 게 필요한 것 같아요.

    2011.02.15 10:40 신고
  7. 못된준코  수정/삭제  댓글쓰기

    몇일 전에...누가 제 차에 드릴 기리(날)을 밖어두었더군요. 참...
    새벽까지 일하고 집에가는데.....죽을뻔 했다는..

    펑크....정말 조심해야 될 것중 하나인데.......
    고속도로라니....정말 사고나지 않은 것이 다행입니다.

    2011.02.15 11:11 신고
    • 따뜻한카리스마  수정/삭제

      세상에,,,
      며칠 전에 뉴스보니깐 화난다고 집 인근 자동차 타이어 23개를 펑크낸 택시기사 아저씨가 떠오르는군요-__-;;;

      2011.02.16 08:46 신고
  8. 아기받는남자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타이어는 중요합니다.
    사고난 모습을 보니 우리 차도 한번 점검해야겠어요..
    편안한 하루되세요~

    2011.02.15 11:43 신고
  9. 함차가족  수정/삭제  댓글쓰기

    해 바뀌면..많은것을 고려하는데..한해..두해 걸러 차 바퀴는 바꾸는것 같아요
    이웃글에서 타이어 상태를 어찌 체크하는지 올려주신 글을 참고했는데...이물질로 인한 사고라니
    많이 놀라셨겠어요.

    요즘 타이어가 조금씩 공기가 빠지는것으로 알지만...이물질로 인해 순간적인 펑크라니..
    추운날에 맘고생이 많으셨네요. 잘 정리됐다니 다행이구요

    2011.02.15 13:40 신고
  10. say  수정/삭제  댓글쓰기

    큰 사고로 번지지 않았던게 정말 다행이네요.큰일날뻔 하셨어요.
    자동차 타이어 마모도도 신경써야 겠군요.
    진짜 신발보다 싼 타이어는 없는듯.. 그 광고는 "명품신발보다 싸다"라고 해야 맞는말인데요 ㅋㅋ

    2011.02.15 14:21 신고
  11. 굴뚝토끼  수정/삭제  댓글쓰기

    타이어 마모도가 아무리 심해도 터지는 일은 드문데,
    글을 읽어보니 타이어 옆구리가 찢어진 듯합니다.
    정비소에서는 '파스났다'고 하죠.
    공기압이 낮은 상태에서 고속주행을 오래하다보면
    새타이어 조차도 옆구리가 터지기 쉽죠.

    큰일로 안번져서 다행입니다.

    2011.02.15 15:05 신고
  12. 감자꿈  수정/삭제  댓글쓰기

    엉뚱한 타이어가 터지긴 했지만 미리 예측하고 계셔서
    그리 크게 당황하지 않았다고 하시니 다행입니다.
    전 미리 예측하고 있었더라도 막상 닥치면
    무진장 당황했을 것 같거든요.
    큰 사고가 없었다니 더욱 다행이고요. ^^

    2011.02.15 17:16 신고
  13. 안다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궁...정말 안전운행을 위해서 미리미리 준비하고 점검해야 겠습니다~

    2011.02.15 17:56 신고
  14. HS다비드  수정/삭제  댓글쓰기

    휴우.. 그래도 큰 사고는 나지 않으셔서 정말 다행입니다. 혹시라도 사고 나셨으면.. 흑흑..ㅠㅠ

    2011.02.15 18:00 신고
  15. 레몬박기자  수정/삭제  댓글쓰기

    큰일 날뻔 하셨네요. 저는 딴 건 몰라도 타이어는 좀 비싼 것을 답니다.
    일단 안전운전에 있어서 최우선 사항이거든요.
    건강하세요. 못본 지 쫌 오래됐죠? ㅎㅎ

    2011.02.15 18:53 신고
  16. HJ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큰일 날뻔했네요.
    길 가다가 타이어 터지는 화물차를 봤는데 정말 위험하더구요.
    무사해서 정말 다행입니다.~ 늘 조심하세요.

    2011.02.15 21:53 신고
  17. 드래곤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행이십니다.
    뒤타이어가 펑크난 모양이죠
    앞타이어가 펑크나면 차가 회전한다던데...
    아무튼 주의 해야겠습니다. ^^

    2011.02.15 22:47 신고
  18. 언알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에 운전하다가 바로 옆에 달리던 차가 바퀴터져서 완전 놀랬던 기억이 나네요
    조심하시고요~글 잘보고 갑니다~

    2011.02.15 23:47 신고
  19. 베라드Yo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고! 큰일 나실 뻔 했습니다!!
    참말 다행입니다!!
    시속100키로에 터지셨다니..에고고
    제 심장이 벌떡거리네요.ㅠㅠ

    2011.02.15 23:53 신고
  20. 고속도로순찰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디 고속도로 구간인가요? 고속도로 긴급견인출동 요청은 무료입니다. 단 정차지점의 가장가까운 IC까지죠.. 대부분의 운전자들은 모르고 있습니다. 무료견인을 위해 보험사를 이용하는것도 좋지만 고속도로에서 20~30분간 정차해있다는거 자체가 자살행위인데 그 위험성을 왜 모르시는지...경험하지 못한자만의 안전불감증이 아닐수 없습니다.

    2011.02.16 05:55 신고
  21. 해외파  수정/삭제  댓글쓰기

    타이어가 마모 정비사가 두번 이상 이야기 하거나 정비소 2군데에서 이야기 할 때 바꾸는 것이 정상이지죠. 이물질이 낀다고 요즘 타이어들이 다 터치는 것은 아닙니다. 혹시 아주 싸구리 타이어 경우 새 타이어도 공기압 낮은 상태에서 고속주행하면 갑니다. 우험부담으로 자신 선택이니 소 잃고 어짜피 들어 갈 돈이며 미리 중급 이상 타이어로 교환했으면 그 많은 대가를 않았을 것을... 보험료 인상.... 견인비....등등.

    2014.07.31 23:36 신고

BLOG main image
정철상의 커리어노트
책을 좋아하는 독자로서 책 이야기와, 동시대를 살아가는 사람들 삶과 인생, 서른 번 직업을 바꾸며 성장해온 자전적기록과, 평범한 가장으로 살면서 겪고 느낀 삶의 소소한 에피소드를 전한다. 젊은이들의 고민해결사로 따뜻한 세상 만드는데 일조하고픈 커리어코치
by 따뜻한카리스마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2561)
따뜻한 독설 (128)
청춘의 진로나침반 (40)
서른번 직업을 바꾼 남자 (161)
심리학이 청춘에게 묻다 (126)
가슴 뛰는 비전 (66)
고민 상담 Q&A (797)
책,서평,독서법 (246)
삶,인생,사는 이야기 (161)
자기계발,교육,세미나 (348)
취업,진로,직업,경력관리 (83)
사회,비평,고발 (86)
맛집,숙박,여행지 (69)
나의 일상 (2)
가정, 육아 (65)
영화,방송,연예 (62)
기업,경영,창업 (23)
블로그,IT (43)
유머,쉴꺼리 (13)
건강,운동,명상 (11)
방송 영상 (3)
주절주절 (24)
비공개 글감 소재 (0)
  • 15,058,472
  • 2581,252
따뜻한카리스마'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