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삶은 선택의 연속이다. 다들 살아가면서 때로는 중요한 선택, 때로는 사소한 선택 앞에 놓인다. 또한 이 선택들의 결과가 오늘의 나를 만든다고 생각한다. 물론 맞는 말이다.


그럼에도 ‘내 인생이 이렇게 망가진 건 그때 그 선택 때문’이라는 주장은 지나친 핑계다. 모든 게 자기 잘못이 아닌 선택의 결과 때문이라고 말하는 것과 다름없다.


고등학교 때 공부 열심히 안 해서 좋은 대학 못 갔다고 아쉬워하는 학생들을 보자. 이 말에는 열심히 했다면 더 좋은 대학에 갈 수 있었다는 마음이 숨겨져 있다. 그거야 문제가 안 된다. 아쉽다면 지금부터라도 더 열심히 준비해서 다시 도전하면 된다.


그런데 겉으로는 비슷해 보이지만 “지금 내가 다니는 대학은 좋은 대학이 아니라서 좋은 교수진이나 교육 시스템, 좋은 친구들이 없다. 공부하고 싶은 마음이 안 생긴다”고 말하는 경우는 어떤가?


(이미지출처: 한국 드라마 '선택'중에서)

그런 친구들은 졸업할 때까지 후회만 한다. 그러다가 사회 나가서는 또 좋은 대학을 못 나와서 취직도 좋은 데 못했다고 한탄한다. 직장에 들어가면 또 어떨까. 내가 원했던 직장, 내가 원했던 직업, 내가 원했던 보수와 조건이 아니라서 열심히 일할 마음이 안 든다고 토로한다.


단언컨대 핑계 많은 이들은 학교나 직장, 사회생활뿐만 아니라 개인 생활에서도 문제를 일으킬 소지가 다분하다. 이들은 결혼한 뒤에도 상대가 자신이 원했던 배우자가 아니었다고 말한다. 심지어 자식도 내가 원했던 아이가 아니라고 말한다. 그래서 자기가 가정생활에 충실하지 못하는 것도 모두 잘못된 선택에 따른 어쩔 수 없는 결과라고 주장한다.


이렇게 선택만 운운하는 사람은 자기가 벌인 일을 스스로 책임지지 않으려 든다. 물론 잘못된 판단이 위험을 몰고 오는 경우도 있다. 그러나 우리가 포커스를 맞춰야 하는 부분은 과거의 선택이 아닌 오늘의 현실 상황이다.


과거의 선택만 바라보는 것을 닫힌 시선이라고 한다면, 열린 시선은 현재를 어떻게 가늠하고 문제에 대처할 것인가 고민하는 일이다. 우리는 바로 이 열린 시선을 고수해야 한다.


가끔 개명을 하는 사람들이 있다. 단순히 마음에 들지 않아 고치는 거야 뭐라 하겠는가. 다만 이름이 나빠서 운이 없다는 생각이 지나치게 강한 게 문제다. 고작 이름 하나 때문에 잘못된 운명으로 빠져들었다는 생각, 참 위험하다. 


인간의 운명은 정해진 것이 아니다. 설령 일정한 부분은 그렇다 해도 그 나머지는 살아가면서 얼마든지 개척할 수 있다. 그럼에도 스스로를 운명의 손아귀 안에 내주고 싶다면 그렇게 하라. 아마 그는 자기가 둘러놓은 운명의 지배를 결코 벗어나지 못할 것이다.


                우리는 결코 잘못된 선택들의 총합이 아니다. 원하는 모습으로 살아가고 있지 못한 지금의 잘못을 선택의 잘못으로만 돌리지 말라. 오히려 그럴 때일수록 자신의 힘을 믿어야 한다. 미래의 나는 과거가 아닌 오늘의 내 행동이 만든다는 사실을 더 굳건히 믿어야 한다.


우리가
어떠한 선택을 하건

스스로 책임지겠다는

단호한 마음을 가지는 것이야말로

스스로 운명을 만들어가는

가장 훌륭한 인생전략이 아닐까.



* 따뜻한 카리스마와 인맥맺기:
저와 인맥 맺고 싶으시다면,  트위터 @careernote, 비즈니스 인맥은 클릭+^^, 자기경영 클럽 활동하고싶다면 클릭+^^, HanRSS 구독은 구독+^^, Daum뷰 구독자라면 구독^^, 고민 상담은 career@careernote.co.kr (무료,단 신상 비공개후 공개), 비공개 유료상담 희망하시면 클릭+, 제 프로필이 궁금하다면 클릭^^*
도서 <심리학이 청춘에게 묻다>: YES24, 교보문고알라딘, 인터파크 독자서평보기: 클릭+  
집필 1.비전: 제목 제안 2.서른 번의 직업을 바꿔야만 했던 남자:
 원고 제안 3.상식깨는 이야기: 원고모집
교육 1.인재개발 전문가 양성교육 2월 클릭+ 2.제1회 자기경영 페스티벌 2월 21일 서울 예정

카리스마가 쓴 주요저서
심리학이 청춘에게 묻다
정철상 저
가슴 뛰는 비전
정철상 저
서른 번 직업을 바꿔야만 했던 남자
정철상 저
예스24 | 애드온2

이 글이 유용하셨다면 RSS로 구독해주시길 바랍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ThinkinpPig  수정/삭제  댓글쓰기

    선택을 후회하지 말고 늘 도전하는 것도 인생의 지혜인 것 같아요~

    2011.01.21 07:18 신고
  2. 저녁노을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 순간만큼은 최선의 선택이었지만...
    후회하는 일도 많지요.

    잘 보고가요

    2011.01.21 07:24 신고
  3. 태권도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엇인가 선택할떼.. 고민하면 한번두번 깊이 생각하고 결정해야겠어요!
    후회없는 선택이 되야하기에..

    좋은글 잘보고 갑니다.

    2011.01.21 07:38 신고
  4. 노지  수정/삭제  댓글쓰기

    맞아요. 모든 것은 자신이 선택했기 때문에, 더욱 그렇죠 ^^;

    2011.01.21 08:09 신고
  5. 주작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감합니다. 내 인생은 물론 선택에 좌우되지만 본인이 최선을 다해 노력한다면 얼마든지 상황은 바뀔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

    2011.01.21 09:03 신고
  6. 언알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선택은 자신이 한 것이죠.
    지금 상황에서 또다른 선택을 할 수도 있는거고요!

    2011.01.21 09:23 신고
  7. HJ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렇죠..
    잘되면 내탓, 안되면 남탓.. 딱 맞는 말인것 같아요
    사실 다 자기탓인데..

    2011.01.21 09:44 신고
  8. 시림,김 재덕  수정/삭제  댓글쓰기

    선택...
    잘못 된 선택 있지만
    피치못해 하는
    선택도 있는게지요
    모두
    환경에 놓여 난 자신은 아닐까
    사랑, 행복
    나 자신 만들듯이...
    결과를 바라보지 말고
    노력하는
    최선의 삶이라 여겨지는군요

    행복은 곁에 있어요
    아름다운
    사랑으로...

    2011.01.21 09:46 신고
  9. 라이너스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렇습니다. 잘못된 선택이었다고 할지라도
    결국은 자신이 한거죠. 원망하고, 좌절하기보다
    늘 새로운 선택의 기로에서 더 나은 선택과
    노력을 할수있도록 해야겠죠^^
    잘보고갑니다. 행복한 주말되세요^^

    2011.01.21 10:52 신고
  10. 뜨인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선택은 언제나 스스로 결정할 수밖에 없는 문제겠죠...
    너무 과거의 선택에만 얽매이는 건 좋지 않은 태도인 거 같습니다~~

    2011.01.21 10:55 신고
  11. 리오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2년전의 저와 현재의 저 그리고 2년뒤의 저를 상상하고 어떻게 변했는가를 생각합니다.
    2년뒤의 저를 현재의 저와 비교해서 별로 좋지 않은 결과를 가져왔으면 미래를 위해서 어떻게 할까 계획을 세우고 변화할 저를 상상하면서 실천합니다.
    물론 계획도 중요하지만 현재의 실천이 가장 중요하다고 봅니다.
    꾸준히 실천하면 어쨋든 미래의 저의 모습은 최소한 바라던 모습에 가까울거라고 생각하고요.
    상상만으로도 즐거워지더군요.

    2011.01.21 11:02 신고
  12. 칼리오페  수정/삭제  댓글쓰기

    맞아요! 잘못된 선택을 했다고 후회할 시간에 그 상황에서 최선을 다하는게 현명한거죠!!~
    항상 많은 도움이 되는 글 감사합니다. 행복한 금요일 오후 되세요!!^^

    2011.01.21 11:51 신고
  13. HS다비드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신의 선택에 책임지고 최선을 다해서 살아가야지... 후회만 하고 탓하기만 하면 항상 제자리 걸음이죠^^:;

    2011.01.21 12:14 신고
  14. 사자비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좋은 말씀이시네요.
    제가 좀 그런 경향이 있기도 하구요.
    20대때 했던 사업들이 여러가지로 문제가 되면서
    보통 걷는 일반적인 길을 걷지 못하고
    지금까지 왔거든요.

    2011.01.21 13:44 신고
  15. 굄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못된 선택이라면 후딱 바로 잡고
    새롭게 시작하면 될 텐데...
    핑계댈 시간에 새로 시작하겠네요.

    2011.01.21 15:09 신고
  16. adios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떤 선택을 하건 자기가 중심이되고 할수 있다는 자신감이 항상 필요한거 같습니다...TT

    2011.01.21 15:15 신고
  17. ed hardy uk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유를위한 좋은 블로그 감사

    2011.01.21 18:15 신고
  18.  수정/삭제  댓글쓰기

    중간에 개명에 대한 비판이 나와서 하는 말인데...
    위험하다는 말에 동감 못하겠습니다.
    이름을 한번 바꾸고 나서 운수가 좋지 않은 거 같아서, 다시 바꾸고, 계속 바꾸는 사람이라면 모를까.

    요즘에는 행복추구권 때문에 개명을 쉽게 하도록 허가를 해주는 편이고,
    다들 한번 바꾸는 것에 족할 뿐이라
    뭐가 위험하다는 건지 모르겠습니다.
    단순히 마음에 안 들어서 바꾸는 건 괜찮지만
    운수가 안 좋은 것 같아서 바꾸는 건 위험하다고요
    전 그게 그거라고 생각됩니다.
    설마 이름 하나 때문에 내 인생은 망했다. 이렇게 생각하는 사람이 있을까요
    조금이라도 이름이 더 좋으면 좋지 않을까. 하는 생각에 더해서 지금 이름도 맘에 안 들어서 바꾸는 사람일 겁니다.
    이름 하나 때문에 망했다고 생각하면 정말 말도 안되는 생각인데, 그런 생각을 누가 합니까.
    그런 생각을 하는 사람도 있을 겁니다.
    예를 들면 창녀, 오징어, 손가락 이런 정말 나쁜 이름 가진 사람만이 그런 생각을 할 수 있습니다.
    충분히 근거가 있죠

    그리고 님의 글은 틀린 것 같네요.
    단순히 예전의 선택이 좀 잘못되었다.. 조금 후회된다. 라는 사람이 모두 잘못된 태도인 것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예전의 선택이 잘못되었다는 걸 생각하고 있어도 현재에 충실하고 더 발전하려는 생각을 하는 사람이 있을 겁니다.
    님이 꼬집으려는 사람은 현실에서 최선을 다하지 않고 그저 탓만 하는 사람인 것 같습니다.
    하지만 예전의 잘못된 선택을 분석하며 미래를 생각하는 사람도 있겠죠. 현실에서도 최선을 다할 거구요.
    그런 사람은 빼야 하기 때문에 그런 의미에서 제목은 낚시당한 느낌입니다.
    어찌 됐든 과거 탓만 하면서 노력은 하지 않는 그런 태도에 대한 비판은 맞다고 생각합니다.
    과거에 대한 분석도 하면서 현재에 충실해야겠죠.

    2011.01.21 22:31 신고
  19. ㅡㅡ  수정/삭제  댓글쓰기

    바로 위에 분 말에 전적으로 동의합니다.
    님이 비판하고자 하는 사람은 윗분 말대로 현실에서 운명 핑계를 대며 최선을 다하지 않는 사람일 뿐이지
    자신의 선택에 대해서 고찰하는 사람은 아닙니다.
    그점을 명확하게 하고 싶습니다

    2011.01.23 00:11 신고
  20. 재희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렇지 않죠. 누구나 열심히 노력해서 스스로 노력한다고 다 잘되면 망할 사람은 없죠.
    타고난 사람의 각 그릇과 운명에는 있습니다. 흉한 운명이 노력하면 평범은 가늠하나 비범은 어렵습니다.
    귀한 운명이 노력을 하지 않으면 중간은 되나 바닥은 가지 않습니다.
    노력하는 사람 운좋은 사람 못 따라 갑니다.

    2018.04.08 23:44 신고

BLOG main image
정철상의 커리어노트
책을 좋아하는 독자로서 책 이야기와, 동시대를 살아가는 사람들 삶과 인생, 서른 번 직업을 바꾸며 성장해온 자전적기록과, 평범한 가장으로 살면서 겪고 느낀 삶의 소소한 에피소드를 전한다. 젊은이들의 고민해결사로 따뜻한 세상 만드는데 일조하고픈 커리어코치
by 따뜻한카리스마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2526)
따뜻한 독설 (128)
청춘의 진로나침반 (40)
서른번 직업을 바꾼 남자 (160)
심리학이 청춘에게 묻다 (126)
가슴 뛰는 비전 (66)
고민 상담 Q&A (780)
책/서평/독서법 (242)
삶/인생/사는 이야기 (159)
자기계발/교육/세미나 (344)
취업/진로/직업/경력관리 (82)
사회/비평/고발 (86)
맛집/숙박/여행지 (69)
블로그/IT (42)
기업/경영/창업 (22)
방송 영상 (3)
가정, 육아 (65)
영화,방송,연예 (60)
유머,쉴꺼리 (13)
건강,운동,명상 (11)
주절주절 (24)
비공개 글감 소재 (0)
  • 14,212,262
  • 5931,227
따뜻한카리스마'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