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09년 12월, 영화 『아바타』가 국내 상영 외화 최초로 1,000만 관객을 돌파하면서 관객 동원 수와 매출액 등에서 각종 신기록을 갈아 치웠다. 우리나라에서뿐만이 아니다. 세계적으로도 『타이타닉』의 기록을 압도하면서 역대 최고 흥행 수익을 올렸다.


이 작품은 단순히 재미만 있는 게 아니라 사상과 철학까지 담겨 있다. 또한 3D 영화의 획기적 전기를 마련한 작품이기도 하다. 대강의 줄거리를 적어보면 이렇다.

(이미지출처: Daum 영화 아바타 사진캡쳐)


 

“두 다리를 잃은 장애인인 제이크가 죽은 형을 대신해 아바타 프로젝트에 투입되어 판도라 행성에 도착한다. 고갈된 지구의 에너지 자원을 대체할 언옵타늄을 채굴하기 위해서다. 제이크는 링크 머신을 통해 그곳의 원주민인 나비족의 모습으로 변신한다. 3미터 키를 가진 아바타로 변신한 그는 걷는 것은 물론 훨씬 빨리 뛸 수도 있고 힘도 강해질 뿐 아니라 이크란이라는 새를 타고 하늘까지 날게 된다.


처음에는 임무에 충실했던 제이크. 하지만 그곳 나비족의 여인인 네이티리를 만나 운명적 사랑에 빠지고, 서서히 자연과 조화를 이루고 살아가는 나비족에 매료되기 시작하면서 임무와 사랑 사이에서 갈등하게 된다.”


과연 영화 속에서만 벌어지는 일일까? 오늘날의 디지털 세계에서도 얼마든지 찾아볼 수 있는 현상이 아닐까. 인터넷 공간의 가상 캐릭터가 그렇다. 게임 캐릭터는 대표적이라고 말할 수 있다.


이제 아홉 살이 된 내 아이도 마찬가지다. 아무도 가르쳐주지 않았건만 RPG 게임을 하면서 사이버 공간에서 자신의 캐릭터를 키워나간다. 게임 실력도 나보다 훨씬 낫다. 초등학생이 그 정도니 중·고등학생이나 대학생은 어떨까. 요즘 20대들 중에 상당수는 가상공간의 게임을 즐기고 그 안에 자기만의 아바타를 가지고 있다.


한때는 게임하는 사람들을 보면 ‘쓸데없는 일에 시간을 보내는구나’라고 생각했다. 하지만 『디지털 네이티브』의 저자 돈 탭스콧은 이를 기성세대의 기우라고 지적한다. 게임하는 젊은이들은 시각적 집중력과 사물을 분간하는 능력이 뛰어나며, 복잡한 세계를 세밀하게 감지하는 능력, 정보 처리 능력, 손과 눈의 협력 능력, 반응 능력 면에서 기성세대보다 훨씬 유능하다는 것이다.


돌이켜보니 나도 영화 『아바타』와 비슷한 경험을 하고 있었다. 3년가량 운영해온 블로그가 바로 그렇다. 1인 미디어 매체라고 불리는 이 블로그를 운영하면서 처음 1년은 적응에 상당한 어려움을 겪었다. 그러나 1년 뒤부터 방문자가 차츰 늘어났고 2년이 지나자 이 공간에 제법 익숙하고 능숙해졌다.


나는 블로그 스피어(세계)에서 ‘따뜻한 카리스마’로 알려져 있다. 이 닉네임은 ‘인간미가 있는 따뜻한 인물, 책을 많이 읽고 있는 독서, 가정에 충실하고 착하고 지적인 캐릭터’의 이미지를 가지고 있다. 나는 이렇게 형성된 내 아바타로 가상의 판도라 행성인 블로그 스피어에서 상당한 힘을 발휘한다. ‘책 블로거 1위’라는 타이틀 뿐 아니라 매월 15만 명의 방문자들이 꾸준하게 방문하며 나름대로의 영향력을 끼치고 있다.


사이버 공간에서는 키와 외모, 나이와 학벌, 직업이나 명예, 인격과 경제적 상황 모두를 뛰어넘을 수 있다. 단점은 잊고 잘하는 것에 주력하면 훌륭한 캐릭터로 살아갈 수 있다. 그러나 현실은 어떤가. 결코 녹록치 않다. 부딪히는 게 한두 가지가 아니다.
어떻게 자신의 아바타를 받아들여할지는 다음 편에서  전하도록 하겠다.


참조 도서출처: <심리학이 청춘에게 묻다>

* 따뜻한 카리스마와 인맥맺기:
저와 인맥을 맺고 싶으시면,  트윗 @careernote, 비즈니스 인맥은 링크나우 클릭+^^, HanRSS 구독자라면 구독+^^, Daum회원이라면 구독^^ 클릭, 프로필이 궁금하다면 클릭^^*, 고민이나 문의사항은 career@careernote.co.kr (무료,단 신상 비공개후 공개), 비공개 유료상담 희망하시면 클릭+
신간도서 <심리학이 청춘에게 묻다>: YES24, 교보문고알라딘, 인터파크 독자서평보기: 클릭+  
집필 중 도서 1.비전 개정판: 도서 제목 제안 2.<서른 번의 직업을 바꿔야만 했던 남자>:
 원고 제안
정철상교수의 ‘인재개발 전문가’ 양성교육 : 교육과정 보기

 


카리스마가 쓴 주요저서
심리학이 청춘에게 묻다
정철상 저
가슴 뛰는 비전
정철상 저
서른 번 직업을 바꿔야만 했던 남자
정철상 저
예스24 | 애드온2

이 글이 유용하셨다면 RSS로 구독해주시길 바랍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Mikuru  수정/삭제  댓글쓰기

    좀 더 벽이 없는 자유이니까요

    2010.08.15 08:08 신고
  2. 최정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인적으로 현실과 가상을 절대로 헷갈리면 안되죠
    현실은 현실임 단지 가상에서도 현실적으로 살아간다라면은 좋겠죠.
    그리고 그 현실을 조금 잊을수만 있다면 가상세계도 괜찮죠..
    잘보고 갑니다

    2010.08.15 08:09 신고
  3. 새라새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러고보면 블로그를 하면서 나자신의 이름대신 필명에대한 존재감이 더 강하게 느낄때가 많은것 같아요.
    온라인상 정적인 부분도 사람사는것과 별반 차이가 없거나 좀 더 자유로움에 개방성을 가지고 있어 편안함마저 들때도 있지요...

    2010.08.15 08:10 신고
  4. 검은괭이2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두 님의 말에 많이 공감해요^^
    블로그를 하면 그 안의 가상 캐릭터랄까...
    그걸 잡아야 하니까요 ㅎㅎ
    글구 블로그를 하면서
    여러 직업의 사람들을 만나고
    다양한 분야에 대해 쓰는 사람들은 만나서 참 좋은 거 같아요 ㅎ
    다음편 글 기대할게요~

    2010.08.15 08:15 신고
  5. 미스터브랜드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생각해보니 그렇네요..저두 실생활에 보여지는 나와 달리
    온라인상에서는 미스터브랜드라는 아바타로 살고 있으니
    말이죠..

    2010.08.15 08:19 신고
  6. 저녁노을  수정/삭제  댓글쓰기

    노을이두...그렇네요.ㅎㅎ
    잘 보고 가요.

    2010.08.15 09:07 신고
  7. 데보라  수정/삭제  댓글쓰기

    현실과 가상.. 전 별 차이가 없는것 같아요. 일상 블로그다 보니 꾸미는것도 없을 뿐더러, 있는 그대로를 보여주고 있으닌까요.

    2010.08.15 09:32 신고
  8. 나비오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와 다른 익명과 아이콘을 가지고 살아가는 시대가 되었죠.
    긍정과 부정이 공존하지만 요즘과 같이 정신 공허한 시대에
    내가 아닌 아바타를 더 자신이고자 하는 순간 많은 부작용
    또한 발생할 것 같아.. 무섭기도 합니다.
    행복한 주말 되세요

    2010.08.15 11:04 신고
  9. 니자드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바타의 메시지가 바로 그것이라고 봅니다. 그게 없으면 그냥 옛날 영화 늑대와 춤을... 과 다를 게 없죠. 블로그라는 아바타, 온라인 게임 캐릭터라는 아바타를 가지고 살아가는 네티즌의 심정이 아마도 영화 주인공 심정과 비슷한 듯 싶습니다. 현실과 가상에서 밸런스를 잡는 게 중요하겠죠.

    2010.08.15 11:04 신고
  10. 이것도 책이라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책 어디서 환불받나요? 책보다가 너무 화나서 싸이트 들어왔어요
    괜찮은책이라고 하고 긍정적인 책을 소중한사람에게 선물하려고 용돈 아껴서 13000원 주고 책을샀어요
    책이 왜이러죠? 왜 같은페이지가 반복되서 중복 복사가 된 이상한 책을 파는거죠 ?
    이걸 만 삼천원 내고 사라는건가요?
    아 책 환불못하나? 책을낼꺼면 좀 더 신중하게 내면 안되요?
    내용은 그렇다치고 같은내용 반복하는 책이라니... 도데체 인쇄내용을 다시 보기는 했는지요?
    신고하고싶네요.. 이책을 어떻게 선물해요... 진짜... 기분 너무상했어요

    2010.08.15 11:25 신고
    • 따뜻한카리스마  수정/삭제

      죄송합니다. 모자란 점이 있다면 너그러이 봐주시길 바랍니다.
      개정판 작업중인데요. 잘못된 부분이나 수정보완할 부분을 손보려고 합니다.
      정확하게 지적해주시면 보완하고 개정판이라도 보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2010.08.16 07:49 신고
  11. 돛새치는 명마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저도 어떻게 보면...
    블로그 안의 가상 캐릭터 같은 느낌이 없지않아 있네요 ^^

    2010.08.15 18:17 신고
  12. 탐진강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블로그도 아바타와 다를 바 없군요.
    그러나 현실 세계로 가면 고난과 역경이 기다리지요

    2010.08.15 20:27 신고
    • 따뜻한카리스마  수정/삭제

      실제로 현실에서는 고난과 역경에 처한 분들도 있죠.
      하지만 그것을 이겨내려는 힘을 블로그를 통해서도 얻었으면 하는 바람을 가져봅니다^^

      2010.08.16 07:51 신고
  13. 꿀곰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인적으로는 이런 현상을 기피하기 보다는
    필요악으로 차라리 반겨주는건 어떨까 싶네요.
    어쨌거나 "아바타"는 인터넷의 확산과 동시에 만들어졌을테니까요.

    2010.08.16 01:20 신고
  14. mami5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을 읽고보니
    저도 마미란 아바타로 인터넷 공간을 활보하는 것 같으네요..^^
    현실은 그게 아닌데..^^

    2010.08.16 12:04 신고

BLOG main image
정철상의 커리어노트
책을 좋아하는 독자로서 책 이야기와, 동시대를 살아가는 사람들 삶과 인생, 서른 번 직업을 바꾸며 성장해온 자전적기록과, 평범한 가장으로 살면서 겪고 느낀 삶의 소소한 에피소드를 전한다. 젊은이들의 고민해결사로 따뜻한 세상 만드는데 일조하고픈 커리어코치
by 따뜻한카리스마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2561)
따뜻한 독설 (128)
청춘의 진로나침반 (40)
서른번 직업을 바꾼 남자 (161)
심리학이 청춘에게 묻다 (126)
가슴 뛰는 비전 (66)
고민 상담 Q&A (797)
책,서평,독서법 (246)
삶,인생,사는 이야기 (161)
자기계발,교육,세미나 (348)
취업,진로,직업,경력관리 (83)
사회,비평,고발 (86)
맛집,숙박,여행지 (69)
나의 일상 (2)
가정, 육아 (65)
영화,방송,연예 (62)
기업,경영,창업 (23)
블로그,IT (43)
유머,쉴꺼리 (13)
건강,운동,명상 (11)
방송 영상 (3)
주절주절 (24)
비공개 글감 소재 (0)
  • 15,058,971
  • 7571,252
따뜻한카리스마'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티스토리 툴바